HOME 생활/문화 생활문화 일반
윤복희, “빨갱이들” 표현에 네티즌 뭇매
(사진출처=윤복희 페이스북)

 

[시사뉴스피플=전은지 기자] 가수 윤복희가 SNS에 “빨갱이가 날뛴다”는 글을 게시해 논란이 일고 있다.

윤복희는 30일 자신의 트위터에 “대한민국을 위해 기도합니다. 내 사랑하는 나라를 위해 기도합니다. 억울한 분들의 기도를 들으소서”라고 글을 남겼다.

문제가 된 부분은 마지막 문장이다. 이어 윤복희는 “빨갱이들이 날뛰는 사탄의 세력을 물리쳐주소서”라며 하늘을 향해 호소하는 듯한 사진을 함께 게재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사탄의 세력이 누구인지 해명해라”, “관심받고 싶나”, “소신있는 발언 감사하다. 뭐가 두려워서 글을 삭제했나”, “맞는 말 했는데 왜 그러냐”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현재 윤복희는 논란이 된 글을 삭제한 상황이다.

 

(사진출처=온라인 커뮤니티)

전은지 기자  arej9001@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