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생활/문화 생활문화 일반
스릴 넘치는 크리스마스가 기다리는 그 곳! 롯데월드 '산타의 선물'

[시사뉴스피플=백지은 기자] 아찔하고 스릴 넘치는 연말을 즐기고 싶다면 롯데월드로 가자.

크리스마스를 맞아 롯데월드 어드벤처는 ‘산타의 선물’이라는 컨셉으로 다양한 즐길 거리로 ‘3일간의 크리스마스’를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지난달 국내 최초 탑승형 VR 어트랙션인 <후렌치레볼루션2 VR>을 오픈한데 이어 23일에는 초대형 신규 어트랙션인 <플라이벤처>를 선보인다. 여기에 23일 밤부터 24일 새벽까지 이어지는 <산타 크러쉬 올-나이트 파티>가 개최되고 25일에는 겨울시즌 축제 <크리스마스 미라클>로 이어진다.

첫번째 선물인 <플라이벤처>는 롯데월드가 10년만에 내놓은 초대형 야심작으로 23일 오픈한다. 하늘을 나는 듯한 느낌을 주는 실감 체험형 어트랙션으로 높이 10m, 폭 20m의 곡면 스크린과 바람, 안개, 향기 등의 특수효과가 더해져 5분간 오감을 통해 멋진 하늘을 경험하게 한다.

두번째 선물은 23일 밤 10시 반부터 24일 새벽 5시까지 개최되는 <산타 크러쉬 올-나이트 파티>다. 얼짱, 몸짱 산타와 리무진을 배경으로 크리스마스 파티 분위기를 한껏 살린 포토존, 파크 곳곳에서 펼쳐지는 버스킹 공연, 캘리그라피로 나만의 크리스마스 카드를 가질 수 있는 ‘미라클 레터’ 등 다양한 이벤트가 펼쳐진다. 여기에 카리스마 있고 여심을 저격하는 ‘몬스타엑스’, ‘씨잼’의 화려한 무대와 밤새도록 탈 수 있는 13종의 어트랙션까지 어느 것 하나 놓칠 수 없는 파티다.

<올 나이트 파티> 티켓은 온라인 예매 시 1만7천원(현장 구매 1만9천원)이고, 티몬, 위메프, 쿠팡, 네이버, 11번가, G마켓, 옥션에서 구입 가능하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롯데월드 어드벤처 홈페이지 또는 대표전화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크리스마스 당일인 25일에는 겨울시즌 축제 <크리스마스 미라클>과 함께 하며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다. 8m에 달하는 ‘자이언트 산타 트리’에선 진짜 산타가 나타나는 공연이 낮 12시와 오후 3시30분, 하루 두 번 진행된다. 매직아일랜드에서 즐기는 방탈출 ‘산타의 모자를 찾아라!’도 친구들과 연인들에게 시간 가는줄 모르는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하이라이트는 저녁 7시 화려한 조명으로 수놓아진 매직 캐슬을 볼 수 있는 ‘캐슬 오브 미라클’로 캐롤과 함께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키기에 충분하다.

크리스마스 선물 같은 할인혜택도 기다린다. 12월 한 달 간 롯데·신한카드 실적 충족 회원은 동반 1인까지 1만7천원 할인된 가격으로 롯데월드 어드벤처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백지은 기자  jinnypoooh@hotmail.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