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정치
    바른정당 지상욱 대변인 "4.19 혁명 뜻 받들어 따뜻한 공동체 만들겠다"

    [시사뉴스피플=노동진 기자]

    바른정당 유승민 대통령후보 대변인 지상욱 단장이 4.19 혁명 57주년을 맞아 “혁명의 고귀한 뜻을 받들어 시대적 명령을 반드시 실천하고, 정의롭고 따뜻한 공동체를 만드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바른정당 지상욱 대변인단장은 이날 논평에서 “부정선거와 불의에 항거하여 민주주의를 지켜낸 선열들의 숭고한 희생에 깊은 존경과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시민의 희생과 불의에 침묵하지 않는 힘이 없었더라면 지금의 민주주의는 없었을 것”이라며 “불의에 침묵하지 않았던 힘이 지금의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을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분들의 희생을 받들어 민주주의를 더욱 발전시키고, 대한민국을 반듯하게 만드는 것은 우리 모두의 역사적 과제”라고 강조했다.

    지금의 대한민국은 정치도 안보도 경제도 백척간두에 서 있다고 지적하며 “정치를 바로세우고, 안보를 튼튼히 하고, 경제를 살리는 것은 시대적 명령이다”며 바른정당이 함께 할 것을 시사했다.

    노동진 기자  bbong7887@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동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