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SNS ISSUE
    9일부터 최강 한파 몰려온다

    [시사뉴스피플=손영철전문기자] 바람과 함께 찬 공기가 또다시 기습적으로 남진하면서 이번 주 내내 취위로 꽁꽁 얼어붙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한파는 북극 찬 공기가 다시 우리나라 쪽으로 내려온 데 따른 것이다.

    올겨울 최강 한파를 겪을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11∼12일 절정을 이루다가 내주부터 풀릴 것으로 보인다.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은 11일 -16도 ·12일 -17 도로 예보됐다.

    이 같은 최강 한파 내습 원인은 북극의 찬 공기가 알래스카 인근에 있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우리나라로 방향을 틀었기 때문이라고 기상청은 설명했다. 또한 "이 고기압이 북극까지 올라간 상태라 공기가 위로는 지나가지 못하고 남쪽으로 더 내려오고 있다"고 설명했다.

    기상청 관계자에 따르면 “갈수록 삼한사온의 특성 자체가 사라진다"면서 "삼한사온은 지구 온난화 따라 점점 찾아보기가 어려워진 상황"이라고 했다.

    손영철 전문기자  ths3699@inewspeople.co.kr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영철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