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정치
    남북고위급회담, 北 평창파견·군사회담 합의
    사진=통일부

    [시사뉴스피플=김은정기자] 남북 고위급 회담이 지난 9일 판문점 남측 평화의 집에서 열린 가운데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와 관련한 세부 사항을 논의하기 위한 실무회담을 개최하기로 한 바 있다.

    남북이 고위급회담에서 군사적 긴장 상태를 해소해나가기 위해 열기로 합의한 군사당국회담도 주목된다.

    고위급회담 개최로 2년여의 단절 상태를 청산한 남북이 후속 회담들을 통해 본격적으로 관계 복원의 분위기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정부는 오늘 통일부를 중심으로 전날 열린 고위급회담에서 도출된 남북 합의의 원만한 이행을 위한 후속조치를 검토하고 있다.

    북한도 남북 고위급회담 타결 소식을 신속하게 보도했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자정 무렵 “1월 9일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 집에서 북남 고위급회담이 진행되었다”고 전했다. 이어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와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진지한 협의를 거쳐 채택했다며 공동보도문의 전문을 공개했다.

    외신들도 남북 고위급 회담에 주목했다.

    CNN은 남북의 올림픽 공동입장 사례를 소개하며 이전부터 체육 분야의 교류가 남북 간 긴장을 완화시키는 작용를 했다고 분석했다. 이어 2년 만에 열린 고위급회담에 이산가족 상봉 및 군사 회담이 포함됐다고 강조했다.

    일본 언론들도 속보를 통해 회담 경과를 전달했다. NHK는 선수단 파견 등 북한이 내민 화해의 손길에 어떤 조건이 따르는 지 불분명하다고 지적했다.

    중국 관영매체 환구시보와 글로벌타임스는 사설을 통해 “이번 회담 개최로 한반도 긴장 국면이 임시 정지 상태의 버튼을 눌렀다”며 이번 회담으로 한반도 긴장 국면이 일시적으로 완화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은정 기자  connecting90@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