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문화
    국회도서관, 가상화폐에 대한 모든 것 담은 '팩트북' 발간

    [시사뉴스피플=노동진 기자]

    국회도서관(관장 허용범)이 4월 3일 팩트북 제66호 ‘가상화폐 대해부’ (187쪽) 한눈에 보기를 발간했다.
     
    현재 가상화폐는 전 세계적으로 뜨거운 관심 속에 광풍이 몰아치고 있다. 2018년 4월 현재 약 1,560여 종에 달하며 그 중 비트코인, 이더리움, 리플 등이 시가총액 최상위를 점유하고 있는 실정이다.

    혹자는 가까운 미래에 지금까지 통용되던 종이화폐가 없어질 것이라는 말도 내뱉고 있다.

    가상화폐는 투기, 탈세, 범죄자금 등의 지하경제 통로가 될 수 있어 중국, 러시아 등에서는 규제를 강화하고 있지만, 미국, 일본, 영국, 독일 등은 법규를 정비하여 제도권 내 편입을 위해 빠르게 움직이고 있는 상황이다.

    이 같은 흐름 속에 국회도서관은 소장 자료 및 국내외 자료를 바탕으로 가상화폐의 현황, 블록체인의 국내외 현황 및 활용 방안, 각국의 규제 실태, 가상화폐 관련 논란에 대한 각계 의견 등을 소개한다.

    가상화폐를 대해부한 이번 팩트북은 국회의장실을 비롯한 국회의원실, 상임위원회, 정당, 행정부처 및 지방자치단체 등 주요기관 뿐만 아니라 의회 관련 연구기관, 학계, 언론계 등에 배포될 예정이다.

    ※ 팩트북은 2008년 11월 팩트북 ‘오바마 한눈에 보기’를 시작으로, 전문 사서가 시의성 있는 주제와 관련된 사실 정보를 수집·정리하여 ‘한눈에 보기 시리즈’로 발간하는 부정기 간행물이다.

    노동진 기자  bbong7887@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동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