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사회
    강원랜드, 채용비리 피해자 구제 절차 본격 돌입
    사진이미지=픽사베이

    [시사뉴스피플=김은정기자]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백운규)는 강원랜드 채용비리 이행점검 T/F 회의를 통해 ‘13년 하이원 교육생 선발 당시 채용비리 피해자에 대한 채용시험을 속도내어 실시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강원랜드는 5.8일(화) 채용공고를 시작으로 6월 말까지 피해자를 구제키로 했다.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이번 채용시험에는 ‘13년 시험 당시 5,268명의 응시자 중 청탁 등 부정 행위가 확인된 자, 중복지원자, 인․적성 미달자 등을 제외한 3,198명에게 응시 기회를 주어 최대한 선의의 피해자가 생기지 않도록 하였다.

    금번 채용인원은 225명이며, 예비합격자를 두어 부정합격자 퇴출이 추가로 이루어질 경우 차점자 순으로 충원할 계획이다.

    산업통사자원부는 이번에 전격적으로 채용시험을 실시하는 것은 피해자 구제가 늦춰질 경우 억울한 피해자를 구제하려는 정부의 개혁 의지가 퇴색될 우려가 있고, 강원랜드 운영 정상화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판단에서라고 전했다.

    산업부는 앞으로 채용비리가 근절되고 재발하지 않도록 강원랜드 포함 산업부 소관 공공기관에 대하여 채용비리 근절 및 개선 이행상황을 수시 점검하고 독려해 나갈 계획이다.

    김은정 기자  connecting90@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