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생활/문화 공연/전시
SES 슈 도박 ...6억 사기

[시사뉴스피플=온라인취재팀] 도박으로 빚진 가수 슈 가 6억원대 사기혐의로 검찰에 고소장이 접수 됐다.

서울동부지검 형사2부는 지난달 고소장이 접수된 상황인데 가수 슈는 지난 6월 초 서울 광장동 파라다이스워커힐 도박장에서 도박자금으로 카지노수표 3억5000만원을 빌리고 또 다른 고소인에게 2억5000만원을 빌린 뒤 갚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슈는 최근 남편이 하던 사업까지 힘들어지면서 경제적 상황이 여의치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고, 이런 상황에서 슈는 카지노에 우연히 방문했다가 호기심으로 시작한 것이 도박의 늪에 빠져버렸다.

슈는 외국 국적을 가지고 있어 카지노에 출입을 할 수 있지만 상습 도박 혐의가 적용될 가능성도 있는 상황이다.

현재, 슈는 6억원의 돈을 갚을 능력이 전혀 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손영철 전문기자  ths3699@inewspeople.co.kr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영철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