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사회
    빠르면 내달부터 서울 택시 기본이 3천800원으로 800원 인상

     

    사진=시사뉴스피플 일러스트

    [시사뉴스피플=노동진기자] 서울시 물가대책심의위원회는 26일 회의에서 택시요금 조정 계획을 최종 승인했다.

    2019년부터 적용되는 택시요금은 시 내부 결재와 택시 미터기 교체 등 준비를 거쳐 이르면 내년 1월 말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서울 택시요금 인상은 2013년 10월 2천400원에서 3천원으로 인상된 후 5년여 만이다.

    서울 택시 기본이 3천800원으로 800원 인상되며, 자정∼오전 4시 심야할증 시간대 기본요금도 3천600원에서 4천600원으로 1천원 오른다.

    앞서 지난달 서울시는 택시 기본요금인상에 대해 서울시 의회에 제출 했지만 시 의회는 소비자 비용 부담이 크게 가중된다는 이유로 감액해 물가대책심의위에 넘겼다.

    애초 서울시는 심야할증 기본거리를 2㎞에서 3㎞로 늘리고 심야할증 시간을 오후 11시부터 시작하는 방안도 추진했으나 모두 현행 유지로 결론 났다.

    노동진 기자  bbong7887@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동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