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라이프
    국회도서관, 최신 트렌드 반영한 서평 발간
    (사진제공=국회도서관)

    [시사뉴스피플=노동진 기자] 국회도서관(관장 허용범)이 각 분야 전문가들이 최신 트렌드를 반영해 엄선한 서평 ‘세상의 변화를 읽는 101권의 책’(430쪽)을 발간했다.

    이번 국회도서관이 발간한 서평은 ‘금주의 서평’, ‘휴먼전문가 서평’, ‘열린 서평’ 중 101편을 엄선한 전문가 서평 모음집으로, 정치, 사회, 경제, 금융, IT, 과학기술 등 다양한 분야 전문가들에게 의뢰해 시대적 변화와 흐름을 담은 단행본이다.

    정치·법학, 경제·경영, 사회, 인문·역사, 과학·예술 등 분야별 신간 도서를 전문가들의 날카로운 비평과 예리한 평론을 담은 서평을 통해 살펴볼 수 있고, 현재 우리 사회에서 주목하고 있는 이슈에 대한 전문가들의 다양한 시각과 통찰을 엿볼 수 있다.

    허용범 국회도서관장은 “4차 산업혁명의 물결 속에서 개인이나 조직이 시대의 흐름에 도태되지 않기 위해서는 독서를 통한 자발적인 혁신이 필요하다”며 “이 책이 미래의 흐름을 읽고 새로운 변화를 예지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노동진 기자  bbong7887@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동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