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생활/문화 공연/전시
3.1 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열린음악회 개최

[시사뉴스피플=김은정기자] ‘3.1 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열린음악회’가 4월 2일(화) 오후 7시 서울 서대문형무소 역사관(서대문구 현저동 소재) 야외무대에서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는 3.1 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역사를 재인식하고 국민 대통합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열린음악회를 기획했다. 특히 이번 음악회는 3.1 운동으로 수감된 수많은 독립운동가들이 고초를 겪은 상징적 공간인 서대문형무소에서 개최되어 더욱 의미가 깊다.

열린음악회에서는 시민들은 물론 독립유공자 및 후손, 독립운동 단체대표 등을 초대하여, 대중가요 가수들의 공연과 한국방송(KBS) 관현악단의 연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하는 음악을 선사한다. 서대문형무소 건물을 배경으로 외벽영상(미디어퍼사드)도 펼쳐진다.

‘열린음악회’는 4월 14일(일) 오후 5시 40분 한국방송 1채널(KBS 1TV)에서 방송된다. 현장 관람을 원하는 경우에는 녹화 당일에 선착순으로 입장할 수 있으며, 더욱 자세한 내용은 운영국(☎02-6939-8298)에 연락하면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공연은 나라와 역사를 지키고자 치열하게 노력했던 독립유공자들의 아름답고 숭고한 정신을 다시 한번 기억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은정 기자  connecting90@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