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사회
    산불 피해 국민 성금 물결에 정부도 적극 동참키로
    문재인 대통령이 5일 오후 강원도 속초시 장천마을 산불 피해 현장을 찾아 이재민을 위로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시사뉴스피플=김은정기자] 정부는 “산불 피해 이재민을 위해 짧은 기간 동안 큰 성원을 보내주신 국민들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지난 4월 5일부터 시작된 국민성금 모금액은 4월 8일 기준 148억 원을 넘어 서고 있으며, 자원봉사자와 공무원 등 4만4천명이 응급복구와 자원봉사에 참여 하고 있다.

    특히, 삼성‧현대‧LG‧SK‧기업은행‧신한금융지주‧우리금융지주‧한국산업은행 등은 물론 유명 연예인들의 자발적인 릴레이 기부도 큰 힘이 되고 있다.

    정부는 이러한 국민들의 큰 성원에 발 맞춰 국무조정실과 행안부를 비롯한 모든 부처 및 지자체에서 산불 피해 성금 모금에 동참할 계획이다.

    한편, 행안부와 ‘재난구호 협약’을 체결한 민간 기업에서도 강원 동해안 산불 피해 이재민들의 임시 주거에 필요한 생필품‧식료품 등을 보내 주고 있으며, 자세한 내역은 다음과 같다.

    BGF리테일에서 즉석밥‧물티슈 등 14,924점, GS리테일에서 생수‧칫솔 등 13,550점, 롯데그룹유통BU에서 라면‧참치캔 등 12,068점, 이마트24에서 화장지‧생수 등 5,727점, CJ그룹에서 컵반‧빵‧간식류 등 24,516점, 아이두젠에서 난방용 텐트 350동, 이랜드재단에서 이불‧속옷 등 1,050점, SPC그룹에서 빵‧음료 등 6,000개, 홈플러스에서 생필품‧음료 등 1,000만 원 상당, 롯데제과에서 다과 472박스 6,000인분,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빵‧음료 등 14,000개 등을 지원하였다.

    김은정 기자  connecting90@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