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정치
    이원욱 의원, 스마트팩토리 관련 세액공제 법안 발의
    더불어 민주당 이원욱 의원[사진=이원욱 의원실 제공]

    [시사뉴스피플=박용준 기자] 정부와 각 지자체에서 스마트팩토리 구축에 지원을 이어가고 있는데, 관련 세제 혜택도 받게 되는 법안이 발의됐다.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의원(기획재정위원회, 경기 화성을)은 지난 4월 29일 스마트팩토리 시설에 투자하는 기업에 대해 투자금액을 세액공제 해주는 내용을 담은 ‘조세특례제한법 일부개정안’을 대표발의했다.

    정부는 2025년까지 3만 곳을 구축하겠다는 목표로 스마트팩토리를 도입·보급하는데 다양한 정책을 펼치고 있다.

    그러나 지원정책에 세액공제 부분은 빠져 있는 실정이다. 이에 한계에 봉착한 국내 제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서는 기존의 지원정책 외에도 스마트팩토리의 설비투자에 대한 세제혜택을 지원 할 필요가 있다는 지적이 있어 왔다.

    개정안에는 2022년까지 스마트팩토리 시설에 투자하는 경우 기업 규모별로 투자금액의 1~7%의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도록 항목을 신설했다.

    이번 개정안을 통해 스마트팩토리의 시설 투자를 적극 장려하여 국내 제조업의 경쟁력 강화와 더불어 스마트팩토리 산업이 한층 더 활성화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원욱의원은 “스마트팩토리는 4차 산업 혁명시대에 선택 아닌 필수”라며 “국내 산업의 생산성 향상을 위해 스마트팩토리 관련 산업의 체계적인 육성이 필요하고, 이를 위해서는 세제 지원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박용준 기자  jun01539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