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생활/문화 생활문화 일반
    ‘프란시코’ 태풍 다소 약해져 내일 전국적 많은 비
    [사진=시사뉴스피플 일러스트 ,픽사베이]

    [시사뉴스피플=손영철전문기자] 기상청발표 6일 현재(09시),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FRANCISCO)’는 중심기압 992hPa, 중심 부근 최대풍속 72km/h(20m/s)의 소형 태풍으로 일본 가고시마 북쪽 약 140km 부근 육상에서 시속 29km의 속도로 북서진 하고 있다.

    이 태풍은 오늘(6일) 밤(21~24시) 경남 남해안(거제와 부산 사이)에 상륙하여 경상도 내륙으로 북상하면서 세력이 약화되어 내일(7일) 새벽(06시)에는 경북 안동 서북서쪽 약 30km 부근 육상에서 열대저압부(TD)로 약화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태풍의 이동경로가 동편하고 세력이 약화된 원인 태풍 이동경로에 가장 영향을 크게 주는 북태평양고기압의 중심이 밤사이 일본 동쪽으로 다소 이동하면서 고기압의 서쪽 가장자리가 어제(5일)보다 동쪽으로 형성되면서 태풍의 이동경로가 동편 하였고, 오늘(6일) 새벽(05시경), 일본 규슈 부근에 상륙한 후 세력이 약화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기상청에 관계자에 의하면 “태풍의 이동경로와 속도에 따라 변동성이 있겠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태풍정보와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고 당부 했다.

     

    손영철 전문기자  ths3699@inewspeople.co.kr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영철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