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정치
    민주당 의원들, 한국경제연구원 찾아 경제현안 논의
    (사진=이원욱 의원실)

    [시사뉴스피플=박용준 기자]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전경련 산하 한국경제연구원을 찾아 경제현안을 논의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원내수석부대표 비롯해 백재현 의원, 위성곤 의원, 서삼석 의원, 유동수 의원, 김병관 의원, 맹성규 의원 등이 지난 20일 전경련 산하 연구소인 한국경제연구원을 찾았다. 

    전경련 산하 연구소가 바라보는 경제현안과 일본수출규제 대응 방안 등을 듣고, 대화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기 위해서다. 

    이날 이원욱, 백재현 의원의 인사말과 한국경제연구원 추광호 실장의 ‘한국경제 현황 및 과제’, 유환익 실장의 ‘일본 경제제재 현황 및 대응 방안’을 주제로 한 발표와 비공개 토론이 있었다. 

    토론에서 백재현 의원은 “대기업이 대한민국 경제를 끌어간 공이 있음을 잘 알고 있지만 이제는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에 주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원욱 의원은 “이번 자리에 많은 민주당 의원들이 오고 싶어 했다”고 운을 뗀 뒤 “민주당 의원들이 반기업 정서를 갖고 있다는 것은 편견”이라면서 “민주당은 한국경제에서의 기존 대기업의 역할을 상생의 역할, 공존의 역할까지 발전시키는 방안에 대해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진 토론에서 위성곤 의원은 민간 부문의 투자를 이루기 위한 규제개혁 방안을 질의하고, 김병관 의원은 미시적인 관점의 경제분석이 중요하며, 해법을 찾기 위해서는 지주회사와 금산분리, 은산분리 등 큰 담론의 논의가 중요함을 강조했다. 

    끝으로 이원욱 의원은 “한국경제연구원과 당의 한국경제를 바라보는 시각은 큰 틀에서는 다르지 않을 것이며, 자주 만나 논의하고 협력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이원욱 의원이 주도하고 있는 ‘민주당의원들, 귀를 열다!’ 간담회 시리즈로, 그동안 벤처산업계, 월드클래스300기업 등과 만나 애로사항과 산업육성을 위한 제도 개선 등을 논의해 왔다. 이번 한국경제연구원과의 간담회 이후에도 필요한 시기마다 여러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제도개선 등을 연구할 계획이다. 

    박용준 기자  jun01539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