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정치
    한일 외교장관회담… 입장차만 확인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고노 타로 일본 외무대신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청와대)

    [시사뉴스피플=박정연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지난 21일 중국 베이팅 구베이 타운에서 고노 타로 일본 외무대신과 한일 외교장관회담을 가졌다. 

    강 장관은 일본 정부가 8.2 화이트리스트에 우리나라를 제외한 것에 대해 재차 깊은 유감을 표명하고, 일본 정부가 지금이라도 해당 조치를 철회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이에 고노 외무대신은 자국의 기존 입장을 되풀이했다. 

    강제징용 문제에 대해서 고노 대신은 일측 기존의 입장을 반복하여 강 장관은 우리 입장을 재차 확인했다. 

    고노 대신은 재한일본인들의 안전에 대해 우리 정부의 관심을 희망했다. 이에 강 장관은 일본 내 혐한 분위기 아래 재일 우리 국민과 동포의 안전 확보와 피해 방지를 위한 일본 정부의 관심을 요청했다.

    강 장관은 아울러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리 문제에 대한 우리 정부의 엄중한 인식을 전달하고 일본 정부의 현명한 결정을 촉구하며, 회담은 35분 만에 종료됐다. 

    박정연 기자  ija0221@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