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정치
    윤준호 의원, 일본 활어차 철저한 검증 해야
    (사진=윤준호 국회의원실)

    [시사뉴스피플=박용준 기자] 윤준호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부산해운대을)이 지난 5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일본 수산물 활어차에 대한 철저한 검증을 요구했다.

    이날 윤 의원은 최근 일본 수산물이 부산항에 들어와 국내 도로를 활보하는 활어차에 대한 심각성을 거론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도 일본 활어차의 국내 반입을 금지해 달라는 청원이 21만건을 넘었다. 그럼에도 정부는 일본 활어차 유입과 수산물 안전에 대한 답변을 내놓이 않고 있는 실정이다. 

    문제는 일본 활어차에 대한 통관 과정이 차량 방사능 검사만 실시하고, 간단한 서류절차만 거친다는 점이다. 특히 활어차는 이동 목적지인 보세구역까지 스스로 이동해 수산물 방사능 검사를 받는다. 

    때문에 일본 활어차들이 중간에 다른 곳으로 빠져 불법적 행위를 하더라도, 이에 대한 정부의 감시 시스템이 마련되어 있지 않다. 결국 국민적 불안감만 가중시키고 있는 경우다. 

    윤준호 국회의원은 “최근 일본의 무역보복조치와 방사능 안전위험이 고조되고 있는 상황에서 일본산 수산물 등에 대한 정부의 철저한 검사와 감시가 필요한 상황”이라면서 “일본 활어차의 국내 반입 안전성문제, 일본 바닷물의 무단 방출문제, 원산지 표시 위반 및 불법 유통 문제 등 국민적 우려를 불식시킬 수 있는 정보공개와 제도개선 방안을 서둘러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용준 기자  jun01539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