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생활/문화
    [포토뉴스] 창덕궁 낙선재의 만추(晩秋)

    [시사뉴스피플=박정연 기자] 11월, 창덕궁 낙선재(樂善齋)에 가을이 깊어간다. 낙선재는 헌종(조선 24대)이 후궁인 경빈 김씨를 위해 지은 전각으로, 단청을 하지 않아 우리네 시골집같이 소박한 느낌을 준다. 낙선재 앞에 선 감나무에 주렁주렁 매달린 감이 붉게 익어간다. 가을은 만물이 풍성하게 익어가는 계절이다.

     

    박정연 기자  ilenapark@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