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성윤모 산자부 장관, 중견기업인 신년 간담회 참석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1.15(수) 「중견기업연합회 회장단 간담회」에 참석하여 중련견 회장단과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시사뉴스피플=박정연 기자]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1.15.(수) 한국중견기업연합회가 개최한 「중견기업인 신년 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번 행사에는 강호갑 중견련 회장을 비롯한 중견기업인 21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2020년 경자년(庚子年) 새해를 맞이하여 경제 활력 회복을 위한 중견기업의 희망찬 출발과 새로운 도약을 다짐, 주력 산업의 활력을 회복하고 산업 밸류체인을 튼튼히 하기 위한 산업 및 중견기업 정책 방향과 중견기업들이 당면한 애로‧건의사항에 대해 의견을 수렴했다. 

이번 간담회에서 성 장관은 “중견기업은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혁신 성장을 견인하는 경제의 허리”라면서 “새로운 10년을 여는 올 한해에는 ①수출 플러스 조기 전환 ②투자 활성화 ③소재․부품․장비 육성을 통한 흔들리지 않는 산업구조 확립을 위해 정책 역량을 집중하겠다.”라고 하면서 중견기업들의 적극적인 투자와 고용 확대를 당부했다. 

성 장관은 어려운 대내외 경제 여건에도 불구하고 “지속 성장의 모멘텀을 확보하고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할 수 있는 역량을 확보할 수 있도록 조속히 「제2차 중견기업 성장촉진 기본계획」을 수립․발표할 계획”임을 밝히고 “업계로부터의 적극적인 의견수렴을 통해 중견기업이 체감할 수 있는 맞춤형 성장지원 정책을 마련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는 점을 강조했다.

강호갑 중견기업연합회 회장은 “중견기업이 지난해 글로벌 경기 둔화, 무역분쟁, 일본의 수출규제 등 어려운 대내외 경제 환경 속에서도 불굴의 기업가 정신으로 대한민국의 경제 발전을 견인해 왔다.”라면서 “업계는 물론 정부, 국회 등 각계와의 소통을 더욱 강화해 중견기업 육성 정책의 실효성을 높이는 데 힘쓰고, 지속적인 혁신과 투자․고용 확대 노력을 통해 한국 경제의 르네상스를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박정연 기자  ilenapark@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