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2020년 ‘항공우주인 신년인사회’ 개최 
'2020년 항공우주인 신년인사회' 참석자들이 행사를 마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산업통상자원부)

[시사뉴스피플=박정연 기자] 2020년 신년을 맞이하여 산업통장자원부와 한국항공우주산업진흥협회는 1.17.(금) JW메리어트호텔 서울에서 「항공우주인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항공우주 산업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경자년(庚子年) 새해를 맞이하여 항공우주산업의 새로운 도약을 위한 2020년도 정책 방향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이다. 

국내 항공산업은 80년대 단순 조립·생산에서 현재 세계 6번째 초음속기(T-50) 수출국이자 11번째 헬기(수리온) 개발국으로 급속한 성장을 이루었다.  

최근 항공산업의 부품 공급망의 급변과 국제공동개발의 확산, 미래형 개인비행체와 드론 등 신시장의 출현 등은 항공 선도국과 동일 선상에서 경쟁할 수 있는 기회이다. 정부는 이러한 기회를 우리 항공우주산업의 주력산업화와 글로벌 항공강국 진입 도약의 발판으로 삼기 위한 정책 방향을 제시하며 민관이 함께 힘을 모으자고 강조했다.  

산업통상자원부 유정열 산업정책실장은 “이번 신년회는 정부와 업계가 한 목소리로 스마트캐빈, 개인용 비행체(PAV) 등 미래 항공 산업에 대한 새로운 도전과 기회를 철저히 준비하고 2030년 글로벌 항공 강국 진입을 위한 의지를 확인하는 귀중한 자리가 되었다.”라고 전했다. 
 

박정연 기자  ilenapark@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