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생활/문화 공연/전시
문화재청, 국민들 위한 마음 치유 문화유산 영상 시리즈 공개한다
사진=문화재청

[시사뉴스피플=곽기호 기자]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코로나19로 외부활동이 어려운 상태에서 국민의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을 주고자 문화유산을 활용한 마음 치유 콘텐츠(30분 내외)를 시리즈로 제작하여 오늘부터 오는 4월 말까지 매주 금요일마다 온라인(문화재청 공식 유튜브)으로 제공한다.

해당 콘텐츠는 그동안 문화재청과 문화유산채널에서 제공해 왔던 문화유산 홍보 콘텐츠 중에서 국민에게 가장 사랑받고 있는 ‘문화유산 ASMR(에이에스엠알)'을 활용해 ‘마음 치유 문화유산 ASMR'이라는 제목으로 만든 영상들이다.

이번에 공개되는 영상들에는 명주 짜는 소리, 고택과 산사의 고즈넉한 바람 소리, 숲이나 해변의 듣기 좋은 바람 소리와 파도 소리 등이 아름다운 문화유산 영상과 함께 생생하게 담겨있다.

● 문화유산 마음치유 콘텐츠 총 8편 영상 공개 일정

1회 - 궁중병과 가을 상차림 (3.6./조선왕조궁중음식 국가무형문화재 제38호)

2회 - 궁중병과 겨울 상차림 (3.13./조선왕조궁중음식 국가무형문화재 제38호)

3회 - 명주짜기 (3.20./국가무형문화재 제87호)

4회 - 제주민요 (3.27./국가무형문화재 제95호)

5회 - 고택의 하루 (4.3./안동 진성이씨 온혜파 종택, 국가민속문화재 295호)

6회 - 산사 (4.10./해남 대흥사, 유네스코 세계유산)

7회 - 숲 (4.17./남양주 광릉, 사적 제197호, 유네스코 세계유산)

8회 - 몽돌해변 (4.24./완도 정도리 구계등, 명승 제3호)

문화재청은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불가피하게 국립고궁박물관 등 궁‧능 실내 관람시설은 휴관하고 있지만, 문화유산을 아끼고 사랑하는 국민을 위해 온라인을 통해서라도 문화유산을 체험할 기회를 만들고자 하는 뜻에서 이를 기획하였다.

정재숙 문화재청장은 “이번 영상콘텐츠로 코로나19 우려에 따른 외부활동 제약으로 마음의 고통을 겪고 있는 국민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히며 “문화재청은 이번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문화유산을 활용한 좋은 콘텐츠를 꾸준히 제작하여 국민에게 제공할 것이다”라고 했다.

현재 문화재청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국립고궁박물관 등 궁‧능의 실내 관람시설에 대해 3월 22일까지 휴관하고 있다.

실내 관람 시설이 아닌 궁궐과 왕릉 등은 현행과 같이 정상운영(단, 문화재 안내 해설은 2월 8일부터 중지)하고 있으며 관람객의 감염 예방을 위해 특별 방역 시행, 전 직원 마스크 착용 의무화, 입구에 손세정제와 비접촉 체온계 비치 등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곽기호 기자  kiho6634@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기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