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치
홍준표, 황교안 에게 “그대, 고마 입 좀 다물어라”미래 통합당 총괄 선대 위원장에 황교안 의결
홍준표 전대표 [사진=시사뉴스피플 일러스트 ]

[시사뉴스피플=손영철 전문기자] 16일 황교안 대표는 국회에서 최고위 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총괄 선대위원장과 공동 선대위원장 임명 안건을 의결했다.

이날 최고위에서 황 대표는 이날 회의에서 "제가 직접 선대위에 총괄 선대위원장으로서 깃발을 들겠다"며 "앞으로 중앙당과 시도당은 선거 때까지 비상체제로 운영 된다"고 말했다.

미래 통합당 관계자에 의하면 "이번 총선을 경제정책 대전환의 계기가 되야 한다며 공동 선대위원장에는 박형준 동아대 교수와 신세돈 숙명여대 명예교수를 임명한다.

한편 김종오 공관위 의 사퇴에 이어 뒤를 이어 김종인 전 대표가 맡을 것이라고 예상했지만 복잡한 정치적 견해로 인해 선대 위원장으로 활동할 의사가 없음을 밝혔다,

이런 가운데 미래 통합당을 탈당하여 무소속으로 대구수성구(을) 에 출사표를 던진 홍준표 전대표는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를 향해 날 쓴 소리로 비판했다.

홍 전 대표는 SNS 통해 황 대표에게 '그대'라고 지칭하면서 "그대의 정치력, 갈팡질팡하는 리더십을 보고 투표할 국민은 아무도 없다" 며 "입이 열 개라도 할 말이 없을 텐데. 이제 그만 입 좀 다물고 종로 선거에나 집중하라"고 거칠게 비난했다. 

이는 황 대표가 전날 홍전대표에게 "지역을 수시로 옮기며 억지로 명분을 찾는 모습은 우리 당의 위상을 떨어뜨리고 정치 불신만 더 키울 뿐이다“ 라고 말한 것에 대해 홍대표가 반격을 가한 것으로 보고 있다.

손영철 전문기자  ths3699@inewspeople.co.kr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영철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