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치
한선교, 미래 한국당 대표직 결국 사퇴
미래 한국당 대표직을 사퇴한 한선교 국회의원 [사진=한선교 의원 실제공]

[시사뉴스피플=박용준 기자] 9일 미래 한국당 한선교 대표는 당사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저는 이 시간 이후로 미래 한국당 대표직을 사퇴하겠다"고 밝혔다. 

미래 통합당과 비례대표 공천을 놓고 갈등을 빚어온 미래 한국당 한선교 대표는 긴급 기자회견에서 경직된 목소리로 "참으로 가소로운 자들에 의해 제 정치인생 16년 마지막으로 당과 국가에 봉사하고 좋은 흔적을 남겨야겠다는 저의 생각은 막혀버리고 말았다"고 말했다.

이어 한선교 대표는 "한 줌도 안 되는 그 야당의 권력을 갖고 그 부패한 권력이, 참으로 보여주고 싶었던 개혁을 막아버리고 말았다" 며 황교안 대표와 통합당 지도부 를 직접 겨냥해 비판 했다.

박용준 기자  jun01539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