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부산시설공단, 백혈병 환우 위해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 기증
(사진=좌측부터 정연기 사무국장, 박동호 지회장, 추연길 이사장, 이정희 안전혁신본부장, 이정남 경영혁신실장. 부산시설공단 제공)

[시사뉴스피플=박용준 기자] 부산시설공단(이사장 추연길)이 지난 20일 (사)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부산지회(지회장 박동호)에 헌혈증 200장과 마스크 500장, 손소독제 100개를 기증했다.

부산시설공단은 해마다 헌혈캠페인을 통해 모은 헌혈증을 협회측에 기부해왔다. 최근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될 수 있는 환아와 가족들에게 응원의 뜻을 전달하고자 또 한번 힘을 보탰다. 

이날 박동호 (사)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부산지회장은 부산시설공단의 끊임없는 관심과 지원에 대해 감사하는 마음을 담아 추연길 이사장에게 감사장을 전달하기도 했다.

추연길 이사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이지만, 어려운 이들을 위해 변함없는 관심과 애정을 표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고 밝혔다.
 
한편, 공단은 백혈병환아를 위한 헌혈증 기부를 비롯해 동래구 온천동에 위치한 희망다미웰니스센터를 수년째 방문하며 제초·수목전정·고사목 제거·각종 전기안전점검·LED등기구 교체·화장실 보수 등 기술재능 집수리봉사와 친환경소화기·원목책장·대형비치타올 등 기부봉사를 이어오고 있다. 

박용준 기자  jun01539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