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생활/문화
부산시설공단, 코로나19로 어린이 날 행사 전면 취소
(사진=부산시설공단 전경)

[시사뉴스피플=박용준 기자]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방침에 따라 부산의 주요공원과 유원지에서의 5월 5일 어린이날 행사계획이 취소됐다.

부산시설공단(이사장 추연길)은 20일 코로나19로 인한 정부의 방침에 따라 취소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추연길 이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불가피하게 어린이날 행사를 취소하게 되어 안타깝다”며 “조속히 코로나19가 종식될 수 있도록 사회적거리 두기에 시민 여러분들의 동참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시설공단은 매년 5월5일을 맞아 부산시민공원과 부산어린이대공원, 중앙공원, 태종대유원지 등 지역내 대표적인 공원, 유원지에서 축하공연, 체험부스 운영 등 다채로운 어린이날 행사를 지속적으로 개최해왔다.

박용준 기자  jun01539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