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치
미래통합당 신임 원내대표에 5선 주호영 의원 선출
(사진=미래통합당)

[시사뉴스피플=박용준 기자] 미래통합당을 이끌 21대 국회 원내대표에 주호영 5선 의원이 당선됐다.

미래통합당은 지난 8일 국회 회의실에서 2020년 원내대표 및 정책위의장 선출을 위한 당선자 총회를 갖고 주호영 원내대표와 이종배 정책위의장을 선출했다. 

이날 경선에서 주호영 후보는 84명의 당선인 가운데 59명의 지지를 얻었다.

주호영 신임 원내대표는 “당의 난제들이 산적해있는 상황에서 고심을 했다”며 “당을 위해서 가진 역량을 다시 돌리는 것이 도리이며, 예상외로 많은 당선자들이 지지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면서 “수권정당으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올 한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종배 신임 정책위의장은 “우리 당 의원들이 비록 숫자는 작지만 강한 야당이 될 수 있도록 더 연구하고 공부하고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박용준 기자  jun01539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