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생활/문화
국회도서관, 유연근무제 관련 팩트북 발간
(사진=유연근무제 표지, 국회도서관 제공)

[시사뉴스피플=노동진 기자] 국회도서관(관장 현진권)이 코로나19 계기로 인한 유연근무가 활성화되고 있는 가운데, 지난 18일 팩트북 2020-2호(통권 제78호)  ‘유연근무제 한눈에 보기’(159쪽)를 발간했다.

이 팩트북은 우리나라 유연근무제 관련 법제와 도입 현황, 활성화 정책 등을 상세하게 정리하고 미국, 영국, 독일 등 주요국의 유연근무제 현황과 정책을 소개하고 있다.

팩트북에는 근로시간 단축과 유연근무제 확산은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공통된 추세임을 보여주고 있다.

미국과 영국은 유연근무 청구권을 근로자의 보편적 권리로 인정하고 있으며, 독일은 근로시간 저축계좌제(Arbeitszeitkonto)를 성공적으로 실시하고 있는 대표적인 나라로서 대기업뿐만 아니라 중소기업에서도 인재 확보 및 유지를 위해 적극 도입하고 있다.

일본 또한 2018년 6월 ‘일하는 방식 개혁법률’ 제정을 통해시간외근로 한도를 법으로 규정하고, 다양하고 유연한 근무형태를 도입함으로써 장시간 근로 환경을 시정하고자 하였다.

우리나라도 1997년 「근로기준법」 제정을 통해 이미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였고, 2018년 7월부터 시행된 주52시간 근무제를 이행하기 위한 방편으로 유연근무제를 도입하고 있다.

현진권 국회도서관장은 “일과 생활의 조화로운 균형을 추구하는 노동관(勞動觀)의 변화로 ‘워라밸(Work & Life Balance)’이 현대사회의 중요한 이슈로 떠오른 가운데, 향후 이 자료가 유연근무제를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노동진 기자  bbong7887@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동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