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생활/문화
2명 이상 자녀 가정 우대, ‘아이모아카드’ 출시
‘인천 New 아이모아카드’를 출시하기로 업무협약을 맺고 있는 모습이다. [사진= 인천시]

[시사뉴스피플=이수민 기자] 인천광역시가 NH농협은행과 함께 ‘인천 New 아이모아카드’를 출시하기로 업무협약을 9월 1일에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는 2명 이상의 자녀를 둔 가정을 우대 지원하는 카드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인천시여성가족국장과 NH농협은행 인천영업본부장 등이 참여하여 카드명칭 및 디자인 변경, 카드 발급대상 확대, 혜택적용 다양화, 가맹점 수수료 할인 등 활성화 방안을 약속하였다.

금번 출시되는 ‘인천 New 아이모아카드’는 기존 아이모아카드 기능보다 주유, 병원, 온라인쇼핑, 카페, 편의점, 이동통신요금 자동이체 할인 등 부가서비스가 신설 및 확대됐으며, 할인 혜택은 전월실적 30만 원이상 이용 시 제공되며 전월실적이 증가할수록 월간 통합할인 한도는 늘어난다.

아울러 신용, 체크카드 발급자는 카드사 혜택과 더불어 인천시 내의료기관의 종합검진, 영종 씨사이드 레일바이크, 인천 시티투어, 하버파크 호텔 등 협력 기관의 할인과 공공시설 등에서 제공하는 특별서비스도 누릴 수 있다.

‘인천 New 아이모아카드’는 9월 1일부터 가까운 NH농협은행을방문하여 발급받을 수 있으며 온라인 신청은 불가하다. 아울러 기존의 인천 아이모아카드 사용자는 유효기간까지 기존 혜택으로 사용이 가능하다. 인천시는 연말까지 협력 업체를 통하여 카드 홈페이지 등 홍보를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인천시 여성가족국장은 “지속적으로 민관의 협력을 통해 다자녀를 위한 지원책을 마련하는 등 육아에 따른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수민 기자  si9380359@gmail.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