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치
국회도서관, 포스트 코로나 대비 미국 원격수업 입법례 소개
(포스터=국회도서관)

[시사뉴스피플=노동진 기자] 국회도서관(관장 현진권)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원격수업 관련 미국 입법례를 소개한 ‘최신입법정보’(2020-26호, 통권 제140호)를 발간했다. 

이번 최신입법정보는 지난 4월 미국 교육부에서 발표한 ‘원격수업 및 혁신 규정(안)’을 소개하고 있다.

세계적인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대유행으로 대학에서 원격수업이 시행됨에 따라 여러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이에 대응하여 지난 9월 9일 우리나라 교육부에서는 ‘디지털 기반 고등교육 혁신 지원방안’을 발표하면서 원격수업의 일상화에 대비하고 관련 훈령을 제정하겠다고 밝혔다.

미국 교육부의 규정(안)에서는 원격수업의 정규화를 위하여 원격수업, 학습, 수업시간 등에 관하여 새로운 정의 규정을 도입하고 있다. 우선 학습의 개념을 교실에 앉아 있는 시간에서 실질적으로 학생에게 학습이 이루어진 시간을 중심으로 변경하고 있다. 
   
원격수업 중에 강사와 학생 사이에 정규적이며 실질적인 상호작용이 반드시 이루어져야 한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 이를 위해 실질적인 상호작용을 강의ㆍ평가ㆍ토론ㆍ질의응답 등으로 세분화하고 적어도 두 가지 이상의 방법을 사용해야 원격수업으로 인정한다.

또한 대학은 교과과정 중 강사와 학생 사이에 상호작용 기회를 보장하고, 강사에게는 수업 내용의 전달에 대하여 개별적으로 책임을 지도록 하고 있다. 학생에게도 단순히 온라인 수업에 로그인하는 것만으로는 수업 참여가 인정되지 않는다는 점을 분명히 하고 수업시간 중 50/60 비율 이상을 반드시 참여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국회도서관 관계자는 “미국의 입법례에서 알 수 있는 시사점은 우선 원격수업을 정규화하기 위하여 학습의 개념을 물리적 공간에 관계없이 실시간으로 참여하는 형태로 변경하고 있다. 문제점으로 지적되는 수업의 품질 저하와 학생의 집중력 감소를 방지하기 위하여 대학ㆍ강사ㆍ학생 사이에 실질적 상호작용을 보장하도록 명문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노동진 기자  bbong7887@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동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