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생활/문화
코로나19 시대, 힐링을 전하다 ‘힐링 음악회’
소리가 전하는 치유 기원 힐링 음악회 사진 [사진=서울시]

[시사뉴스피플=이수민 기자] 서울특별시 은평병원이 「소리가 전하는 치유기원 힐링 음악회」를 2020.10.17.(토) 13시30부터 14시30까지 은평병원 앞마당에서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 19로 지친 치료진을 위로하고 환자들의 빠른 쾌유를 위해서 개최되었다. 

이번 공연은 전경란 지휘자를 포함 “란뮤직 팝스 오케스트라”에서 10여명의 연주자들이 재능기부 공연으로 펼쳐진다.

주요 연주곡으로는 1부에서 “콰이강의 다리” “에버그린” “임이 오시는지”“당신은 사랑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 2부에서는 “다이아나” “숨어우는 바람소리” “트로트 메들리” “민요 메들리” “I Will Follow him” 등 대중적인 곡들을 연주한다. 깊어가는 가을 치유 음악이 병원 전체에 울려 퍼져 환자들과 치료진들 모두가 치유되고 행복해지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서울특별시은평병원장은 “이번 「소리가 전하는 치유기원 힐링 음악회」는 코로나 19 장기화로 인해 보호자 면회도 자유롭지 않은 상태에서 장기 입원치료 해야 하는 환자들에게 아름다운 화음을 선사하여 힘든 몸과 마음의 치유를 돕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수민 기자  si9380359@gmail.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