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ENTERTAINMENT
    '토종개’ 사진보고 민속놀이 즐기고

    [시사뉴스피플=김은정기자]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소장 이귀영)는 무술년(戊戌年) 설 연휴를 맞아 17일과 18일 이틀에 걸쳐 해양유물전시관에서 ‘개’를 주제로 한 사진전과 다양한 민속놀이 체험 행사를 개최한다.

    오랜 시간 인간의 삶과 함께 한 개는 십이지 중 열한 번째 상징 동물로 무술년(戊戌年)인 올해는 황색을 상징하는 ‘무(茂)’와 개를 뜻하는 ‘술(戌)’이 만나 ‘황금 개띠의 해’라고 불린다.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무술년의 의미를 생각하고, 해양문화유산을 넘어 우리나라 문화유산에 대한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토종개 사진전을 개최한다.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개는 ‘진도의 진도개‘(제53호), ’경산의 삽살개‘(제368호), ’경주개 동경이(제540호)‘이다.

    이와 함께 이암(李巖, 1507~1566)이 그린 <화조구자도>(花鳥狗子圖, 보물 제1392호, 삼성미술관 리움 소장)를 비롯한 조선 시대 그림에 나타난 ‘개’의 모습을 감상할 수 ‘조선 시대 그림 속 개’ 사진전도 개최한다.  

    민속놀이 체험으로는 윷놀이, 굴렁쇠, 투호놀이, 제기차기, 팽이치기 등이 있고, 가족 단위 방문객을 위해 ‘온 가족이 함께하는 복주머니‧복조리 만들기’ 도 진행할 예정이다.

    더 자세한 사항은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누리집(http://www. seamuse.go.kr)과 공식 페이스북(http://facebook.com/seamuse1994)에서 확인하거나 전화(☎061-270-2049)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설 연휴를 맞아 전시관을 방문하는 관람객들이 다양한 민속놀이를 체험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복과 번창함을 의미하는 황금의 해인 무술년의 의미처럼 풍요롭고 눈부신 한 해를 맞이하길 바란다.

    김은정 기자  connecting90@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