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ENTERTAINMENT
    '2019 신데렐라 스칼라쉽 선발대회'...한국대표로 오는 7월 미국 대회 출전참가자 모두에게 행복과 웃음을 선사
    (사진=신데렐라 미스 부문 수상자 김다원, 프랭커스 제공)

    [시사뉴스피플=박용준 기자] 자라나는 어린이 및 청소년들에게 꿈과 희망을 선사하는 세계적인 국제대회 ‘2019 신데렐라 스칼라쉽 선발대회’가 대장정의 돌입했다. 
    43년 전통의 ‘신데렐라 선발대회’는 지난 2월 25일 여수 오션힐호텔에서 3박 4일간 성대하게 개최됐다. 화제의 수상자는 ▼신데렐라 토트에 이아인, 황소연 ▼신데렐라 미니어쳐 미스 장예서 ▼신데렐라 미스 김다원, 임세아, 김지유, 박진아가 뽑혔다.
    이들 최종 7인은 오는 7월 미국 텍사스에서 개최되는 ‘신데렐라 스칼라십 선발대회’에 한국의 대표로 출전해 전 세계 신데렐라 국가대표들과 경쟁을 치루게 된다.

    '2019 신데렐라 스칼라쉽 선발대회’
    ‘신데렐라 스칼라쉽 선발대회’는 1976년 미국에서 창립된 이후 43년간 이어져온 국제 대회다.  여성을 위한 고등교육의 필요성과 가치를 옹호하며 청소년 및 어린이에게 적합한 장학금 성취 기회를 제공하는 청소년 개발 프로그램으로 가치 또한 높다.
    무엇보다 아이들의 끼와 미를 발산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모델에 대한 무한한 꿈을 발산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주고 있다.
    실제 지난해 한국 대표로 미국에 진출한 유민서, 홍리예, 박서진, 남궁윤서, 한서효은 키즈모델로 데뷔 해 왕홍 방송, 패션쇼, 화보 촬영, 영화 촬영 등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2019 신데렐라 스칼라쉽 선발대회’는 1월 30일~2월 20일까지 가진 모집기간을 거쳤다. 참가부문은 ▼신데렐라 토트(2015년07월31일생~2012년07월30일생/만3세~6세) ▼신데렐라 미니어쳐 미스(2011년07월31일생~2009년07월30일생/만7세~9세), ▼신데렐라 미스(2008년07월31일생~2006년07월30일생/만10세~12세)다.
    심사항목은 인터뷰와 캐주얼 의상, 드레스, 탤런트 부문이다.
    참가자들에게는 미국 신데렐라 어깨띠와 목걸이, 네오플랜 진, 4P 프로필 촬영 앨범, 프랭커스가 제공하는 ‘볼캡 및 스냅백’ 등 90만원 상당의 증정품을 전원 지급했다.
    한편, 이번 신데렐라 선발대회는 퍼스트국제재단, 오션힐호텔이 공동주최하고 퍼스트파운데이션컴퍼니와 프랭커스, 제이디에스미디어, 글로벌엑스포키즈모델협회가 공동주관하며 마인모리, F2MG글로벌뷰티아카데미, 미니쿠치, 저스톡, 투브라이드가 공식 후원했다.

    (사진=프랭커스 제공)

    영원한 추억을 선사
    초미의 관심사로 치러진 한국 대표 선발전에 참여한 후보들은 저마다 다양한 끼와 참신하고 발랄한 모습 등을 발산하며 심사위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영광의 수상자는 ▼신데렐라 토트에 이아인, 황소연 ▼신데렐라 미니어쳐 미스 장예서 ▼신데렐라 미스 김다원, 임세아, 김지유, 박진아가 차지했다.
    비록 안타깝게 탈락한 이들은 다음을 기약해야 했지만, 좋은 추억과 함께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질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 됐다.
    이번 대회에 참가한 학부모 박영진씨는 “마냥 어린이로 봐왔던 딸이 프로필 촬영에 임하는 진지한 모습에서 뿌듯함을 느꼈다”며 “선발이 됐다면 더 좋았겠지만, 스스로 만족하고 다음을 기약하려는 어른스러운 모습에 또 한번 감탄했다”고 회상했다. 
    ‘신데렐라 스칼라쉽 선발대회’는 직접 모델이 되어 촬영을 하고, 미스코리아 대회처럼 장기자랑도 펼친다. 이번 대회에서도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준비, 키즈 댄스 그룹 ‘트윙클’의 특별 축하공연과 참가자들의 장기자랑 등 영원히 추억될 소중한 시간을 남겼다.

    박용준 기자  jun01539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