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사회
    가습기살균제 천식 피해 75명 추가 인정

    [시사뉴스피플=노동진기자] 환경부(장관 김은경)는 10월 5일 서울 중구 서울스퀘어에서 '제10차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위원회(위원장 환경부차관 박천규)'를 개최하여 가습기살균제로 인한 천식질환 조사·판정 결과를 심의·의결했다.

    위원회는 640명(재심사 5명 포함)에 대한 천식피해 조사·판정 결과를 심의하여 75명*을 피해가 있는 것으로 인정하고, 91명은 추가 자료를 확보한 후 판정을 완료하기로 했다. 이로써 총 195명이 천식 피해를 인정받았다.

    이번 의결로 가습기살균제 건강피해 피인정인은 총 679명(질환별 중복 인정자 제외)이다.

    한편, 환경부는 금년 내에 폐질환(128명), 태아(1명), 천식질환(1,636명) 잔여 신청자에 대해 올해 말까지 조사·판정을 완료할 계획이다.

    가습기살균제 피해 신규 신청 절차와 구비 서류 등 자세한 사항은 '가습기살균제 종합지원센터' 콜센터(1833-9085)로 연락하거나 '가습기살균제 피해지원 종합포털(http://www.healthrelief.or.kr)'을 확인하면 된다.

    노동진 기자  bbong7887@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동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