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세계
세계적 뮤지션들, ‘한반도 통일’ 노래 만든다!미국 팝가수 ‘피보 브라이슨’, 국내 K팝스타 노래에 참여
(사진=지미 잼&테리 루이스)

[시사뉴스피플=이남진 기자] 세계적인 뮤지션들이 한반도 평화통일의 염원을 담아 글로벌 버전의 통일 노래를 만든다.

세계적인 팝음악 프로듀서 ‘지미 잼&테리 루이스’, 미녀와 야수 주제가를 부른 미국 팝가수 ‘피보 브라이슨’, 국내 K팝스타 등 국내외 최정상급 뮤지션들이 참여해 만드는 이번 노래는 ‘One K 글로벌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이번 캠페인은 음악이라는 문화 콘텐츠를 통해 전세계인들과 한반도 통일을 염원하고 자발적인 참여와 지지를 이끌어 내기 위해 시작됐다. 국내외 737여개 시민단체들도 동참한다.

이번 캠페인을 주창한 총괄 프로듀서 ‘지미 잼&테리 루이스’는 ‘고(故) 마이클 잭슨’, ‘자넷 잭슨’, ‘보이즈투맨’, ‘어셔’ 등 글로벌 팝 스타들의 프로듀서이자 ‘그래미어워드’를 6회 수상한 전설적인 팝 프로듀서계의 거장이다.

2015년 10월 24일자 ‘빌보드 200’에서 1위를 차지한 ‘자넷 잭슨’의 11번째 정규 앨범 ‘언브레이커블’의 프로듀서로도 유명하다.

한반도 평화통일의 염원을 담아 제작되는 노래는 해외 팝스타 듀엣 버전, 국내 K팝스타와의 듀엣 버전, 합창 등 총 3가지 형태로 발표되며, 마케팅 및 글로벌 유통은 유럽 최대 음반회사인 ‘메트로폴리스 스튜디오’가 담당한다.

이후 2017년 3월 필리핀 콘서트를 시작으로 미국·중국·일본 등 해외 10개국에서 한반도 통일을 주제로 한 ‘One K 콘서트’도 진행될 예정이다.

이를 위해 ‘피보 브라이슨’ , ‘지미 잼&테리 루이스’, 은 오는 12월 5일, 6일 각각 내한한다.

7일 오후 2시에는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大전환기, 국제적 통일 공감대 조성을 위한 새로운 모색’을 주제로 개최되는 ‘글로벌 피스 리더십 컨퍼런스 서울 2016(GLOBAL PEACE LEADERSHIP CONFERENCE SEOUL 2016)’에 발제자로 참석한다.

이어 당일 저녁 6시 30분에는 서울 여의도 전경련플라자 그랜드볼룸에서 ‘도덕과 혁신의 리더십, 한반도 통일을 위한 시민사회의 역할’을 주제로 하는 ‘2016 통일실천지도자대회’에도 함께한다.

8일 오전에는 ‘One K 글로벌 캠페인’ 제작 발표회를 개최한다. 이날 행사에는 ‘피보 브라이슨’과 함께 노래를 부를 국내 K팝스타도 참석할 예정이다.

‘One K 글로벌 캠페인’은 1985년 세계적인 팝스타 ‘마이클 잭슨(Michael Jackson)’과 전설적인 프로듀서 ‘퀀시 존스(Quincy Jones)’ 등 미국의 팝스타 45명이 모여 ‘USA For Africa’라는 단체를 결성하고 아프리카 난민을 위한 자선 기금 마련을 위해 ‘We are the world’라는 노래를 불렀던 것처럼 음악을 통해 세계 평화에 기여하기 위한 취지로 2014년 처음 기획됐다.

한편 ‘지미 잼&테리 루이스’는 지난 8월 미국 뉴욕 UN 본부 총회장에서 열린 세계청년지도자총회(IYLA)에서 “통일 한국이 세계 평화에 이바지한다는 내용을 노래를 만들 것”이라며 “이 노래는 한국인만을 위한 것이 아니라 세계 인권과 평화를 지키려는 우리 모두를 위한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이남진 기자  jeans1978@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남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