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NewsPeople TV 영상뉴스
박원순 서울시장,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에서 축사박원순 서울시장, 문지애 아나운서

[시사뉴스피플=유상우 PD] 1일 서울광장에서 열린 2016 자선냄비 시종식에서 문지애 아나운서가 사회를 보고 박원순 서울시장이 축사를 전했다. 박 시장은 "지금 나라도 어렵고 민생도 어렵다"라고 말하며, 구세군 냄비에 정성이 모아지길 바란다고 하였다. 

한국에서 구세군 자선냄비는 1928년 서울에서 처음 시작 되어 현재까지 88년 동안 지속되었다.
자원봉사자 수는 약 5만 명이고, 거리ㆍ온라인ㆍ미디어ㆍ기업ㆍ서신 모금 방법으로 11월 11일부터 내년 10월 31일까지 연중 모금 목표액은 130억 원이다.

 

유상우 PD  swmilk@inewspeople.co.kr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우 PD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Category
HOT PLACE
연예정보
ACTIVITIES
INTERVIEW
NEWS
교양/다큐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