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세계
파키스탄 여객기 추락 사고…탑승자 전원 사망
(TV조선 방송화면)

[시사뉴스피플=백지은 기자] 파키스탄에서 여객기가 추락해 탑승객 전원이 사망했다.

파키스탄민간항공국(CAA)는 7일(현지시간) “승객과 승무원등 48명이 탑승한 파키스탄항공(PIA) 국내선 여객기가 추락해 탑승자 전원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CAA와 현지 언론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파키스탄 북부 카이버파크툰크 와주 치트랄에서 이륙해 수도 이슬라마바드로 향하던 PK-661 여객기는 오후 4시30분께 관제탐과 교신이 끊어진 후 아슬라마바드에서 70km 떨어진 하벨리안 지역 산악지대에 추락했다. CAA는 여객기와 교신이 끊기기 전 조종사로부터 조난신호를 받았다고 전했다.

추락 현장을 목격한 관계자들은 여객기는 추락하기 전부터 불이 붙은 상태였으며 시신을 형체를 알아볼 수 없을 정도로 불에 탄 것으로 전해졌다.

파키스탄 당국은 군인들을 동원해 시신을 수습중이며 희생자의 신원 파악을 위해 DNA분석 전문가를 파견한 것으로 알려졌다.

백지은 기자  jinnypoooh@hotmail.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