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IT/과학 테크
삼성전자, ‘IT+키즈·뷰티’ 제품 선보여
(사진제공=삼성전자)

 

[시사뉴스피플=전은지 기자] 삼성전자가 IT와 키즈, 뷰티 등 다양한 생활분야를 접목한 C랩(Lab) 과제들을 CES 2017에서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샌즈 엑스포(Sands Expo) 1층 G홀 스타트업관에 전시장을 마련하고 CES 2017 기간 동안 C랩에서 진행하고 있는 우수 과제들을 관람객들에게 소개할 계획이다. 이번 CES 2017에는 장난감에 IT 기술을 접목한 어린이용 IoT 디바이스 ‘태그플러스(Tag+)’, 피부 분석과 케어를 동시에 하는 스킨 홈케어 솔루션 ‘에스 스킨(S-Skin)’, 피부 속 측정을 통해 문제점을 예방해 주는 휴대용 피부 측정기기 ‘루미니(LUMINI)’를 선보인다.

‘태그플러스’는 아이들이 쉽게 사용할 수 있는 버튼 타입의 IoT 디바이스다. 클릭, 흔들기, 길게 누르기, 부딪히기 등 직관적인 인터랙션을 통해 장난감과 스마트폰, 태블릿 같은 모바일 기기를 연결한다.

클릭(Click) 한 번이면 혼자서 만들기 어려운 블록 조립 방법을 알려주고 길게 누르기(Hold)를 통해 바로 SNS로 연결도 가능하다. ‘태그플러스’는 장난감에 쉽게 싫증을 내는 아이들도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에스스킨’은 시간과 비용 제한 없이 집에서 손쉽게 피부관리를 할 수 있는 스마트 홈케어 솔루션이다. 마이크로 니들 패치는 피부 속까지 유효성분을 전달해 흡수율을 높여 준다. 휴대용 기기로 피부의 수분 함유량과 홍반, 멜라닌 지수를 측정하고 특정 파장의 LED 빛을 사용해 개인 피부 특징에 따라 관리할 수 있다. 측정된 피부 상태 관련 정보를 스마트폰에 설치된 전용 애플리케이션으로 분석해 지속적인 관리도 가능하다.

‘루미니’는 스마트폰과 연동된 기기를 이용해 얼굴 전면을 촬영하면 여드름, 기미, 주름, 모공, 붉은기, 피지 등 겉으로 드러나지 않은 피부 문제점까지도 알려준다. 분석된 결과에 따라 맞춤형 화장품 추천, 피부과나 전문관리사와 온라인 채팅을 통해 원격 컨설팅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재일 삼성전자 창의개발센터 상무는 “최근 IT 기술을 기반으로 패션, 키즈, 뷰티 등 다양한 분야의 아이디어가 개발 되고 있으며, 앞으로도 분야의 제한 없이 아이디어의 영역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은지 기자  arej9001@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