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세계
“신년을 외국에서” 日 ‘엑소더스’ 절정…도쿄서 29일 5만명 출국
교도통신

[시사뉴스피플=이남진 기자] 새해를 해외에서 보내려는 일본인들로 일본 공항이 북새통을 이루고 있다고 일본 교도(共同)통신이 29일 보도했다.

여기에 기차역은 도쿄(東京)를 떠나 고향이나 국내 관광지로 떠나려는 사람들로 발 딛을 틈이 없을 정도다.

29일 하루만 5만명의 관광객이 도쿄 인근 나리타(成田)공항을 통해 해외로 떠날 것이라고 통신은 보도했다. 또 오사카(大阪) 간사이(関西) 공항에서는 3만3400명이, 나고야(名古屋) 인근 주부(中部)공항에서는 8800명 이상이 외국으로 나갈 예정이다.

새해를 부인과 함께 하와이에서 보내기 위해 나리타공항을 찾은 직장인 히코이치 세키네씨(40)는 “하와이의 아름다운 광경을 사진으로 담고 싶다”고 말했다.

이남진 기자  jeans1978@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남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