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생활/문화 여행/레저
청평호에서 즐기자

[시사뉴스피플=손영철전문기자] 청평호 최대, 최신 수상 레저의 메카 ‘캠프통 아일랜드’가 따뜻한 봄을 맞이하여 숙박부터 바베큐, 보트 투어까지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황금연휴 패키지’를 새롭게 선보인다.

'황금연휴 패키지’에는 숙박과 조식(라면 뷔페)은 물론 국산 한돈 돼지고기와 새우 등으로 구성된 바베큐, 청평호반의 경치를 가까이서 즐길 수 있는 보트 투어(모래섬 투어) 탑승권이 포함되어 있다. 4월 28일부터 5월 8일까지 2인 기준 33만원부터 43만원대로 룸 컨디션에 따라 선택하여 이용할 수 있다.

청평호를 품은 ‘캠프통 아일랜드’는 여행의 최대 목적인 ‘먹고, 자고, 놀고’ 3가지를 모두 충족시키는 핫 플레이스다. 레드닷 어워드(Reddot Award 2016) 등 해외 유수 대회에서 수상한 바 있는 독특한 외관과 총 3천여평 규모, 확 트인 경관과 총 28개동, 80평의 바베큐장과 국내 최대 규모의 선박형 수상 레저로 이루어져 있다.

특히 바지선 2층에 위치한 ‘아우어 마켓(OUR MARKET)’은 해장 피자, 세탁 피자로 유명한 ‘런드리 피자’, 인스타 피드 1만2500여건을 기록한 ‘아우어 베이커리’ 외 ‘더블 트러블, 브라더 후드 치킨, 호랑이 식당’ 등 트렌디한 먹거리 시설이 새롭게 자리하여 미각의 재미를 더한다.

해당 기간 동안에는 ‘우리 가족 나무 문패 만들기, 내 꽃밭 만들기' 등 다양한 현장 이벤트도 진행하여 자연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다. 구매는 홈페이지와 버티컬 여행 커머스 힐팩에서 가능하다.

캠프통 아일랜드는 봄 여행을 계획하고 있다면 레이크 라인(Lake line)이 아름다운 청평호에 위치한 캠프통 아일랜드를 추천한다며 회사와 육아, 가사노동에 시달린 부모들에게는 힐링의 시간을 선사하고, 아이들에게는 자연과 함께하는 잊지 못할 추억을 남기기에 좋을 것이라고 밝혔다

손영철 전문기자  ths3699@inewspeople.co.kr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영철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