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세계
문재인대통령, 2017세계시민상 수상

 [시사뉴스피플=김은정기자] 청와대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이 19일(현지시간) 미국 대서양협의회(애틀랜틱 카운슬/Atlantic Council)이 주관하는 2017 세계시민상을 받았다. 제72회 유엔총회 참석차 뉴욕을 방문 중인 문 대통령은 이날 뉴욕 인트레피드 해양·항공·우주박물관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이 상을 지난 겨울 내내 추운 광장에서 촛불을 들었던 대한민국 국민들께 바치고 싶다"고 전했다.

미국의 저명한 싱크탱크인 대서양협의회가 수여하는 세계시민상은 2010년 이래 세계 시민의식 구현과 민주주의 발전 등에 기여한 인사에게 주는 상이다.

문 대통령은 “촛불혁명은 여러 달에 걸쳐 1700만 명이 참여한 대규모의 시민행동이었지만 처음부터 끝까지 단 한 건의 폭력도, 단 한 명의 체포자도 발생하지 않은 완벽하게 평화롭고 문화적인 축제 집회로 진행됐다”며  “세계적인 민주주의의 위기에 희망을 제시한 대한민국의 촛불시민들이야말로 노벨평화상을 받아도 될 충분한 자격을 갖고 있다”고 전했다.

 

 

 

김은정 기자  connecting90@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