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ENTERTAINMENT
    현빈·유지태 주연의 ‘꾼’ 예매순위 1위 달성
    [ㅅ시싯시산사늇뉴ㅅ

    [시사뉴스피플=송동현기자] DC의 슈퍼히어로 액션영화 ‘저스티스 리그’가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120만 관객을 동원했다. 2주 연속 2위를 차지한 엔터테이닝 호러무비 ‘해피 데스데이’는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번 주는 현빈, 유지태 주연의 ‘꾼’이 개봉했다.

    국내 최대 영화 예매사이트 예스24 영화 예매순위에서는 ‘꾼’이 예매율 55.2%로 개봉 첫 주 예매순위 1위에 올랐다. ‘꾼’은 희대의 사기꾼을 잡기 위해 뭉친 ‘사기꾼 잡는 사기꾼들’의 팀플레이를 그린 범죄오락영화다. 지난 주 1위를 차지한 액션 블록버스터 ‘저스티스 리그’는 예매율 13.6%로 2위를 차지했다. ‘해피 데스데이’는 예매율 6.6%로 지난 주에 이어 3위에 올랐다.

    마블의 ‘토르: 라그나로크’는 예매율 5%로 4위를 차지했고 62,450편의 유화로 완성 된 애니메이션 ‘러빙 빈센트’는 예매율 4.8%로 5위에 올랐다. 마동석, 윤계상 주연의 범죄 액션영화 ‘범죄도시’는 예매율 2%로 6위를 기록했다.

    YES24 영화 예매 순위(집계 기간 11월 23일~11월 29일)

    1. 꾼
    2. 저스티스 리그
    3. 해피 데스데이
    4 토르: 라그나로크
    5. 러빙 빈센트
    6. 범죄도시
    7. 키드냅
    8. 7호실
    9. 반드시 잡는다
    10. 채비

    차주 개봉 영화 소식

    다음주는 백윤식, 성동일 주연의 ‘반드시 잡는다’가 개봉한다. ‘반드시 잡는다’는 30년 전 미제사건과 동일한 수법의 살인이 시작되자, 동네 터줏대감과 사건을 잘 알고 있는 전직 형사가 촉과 감으로 범인을 쫓는 추적 스릴러 영화다. 이 밖에 강하늘, 김무열 주연의 미스터리 스릴러 ‘기억의 밤’과 케네스 브래너, 페넬로페 크루즈, 윌렘 대포, 조니 뎁 등 초호화 캐스팅의 추리 스릴러 ‘오리엔트 특급살인’이 개봉할 예정이다.

    송동현 기자  dongdda@gmail.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동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