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사회
    2017년 스마트폰 과의존 위험군 소폭 증가
    자료제공=과기부

    [시사뉴스피플=김은정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은 가구방문 대인면접조사를 통하여 실시한 ‘2017년 스마트폰 과의존 실태조사’결과를 발표했다.

    조사결과, 전체 스마트폰 과의존 위험군(고위험군+잠재적위험군)은 18.6%(7,860천명)로 전년(17.8%) 대비 0.8%p 증가하였으나, 최근 3년간 상승폭은 둔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별로 살펴보면, 유아동 과의존 위험군이 ‘15년 대비 큰 폭으로 늘어났으며 성인과 60대도 지속적으로 증가추세에 있는 반면, 청소년은 소폭 감소하였다.

    부모가 과의존 위험군인 경우, 유아동 및 청소년 자녀도 위험군에 속하는 비율이 부모가 일반사용자군인 경우 보다 높게 조사되어부모의 스마트폰 사용습관이 자녀에게도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과의존 위험군의 대상별 스마트폰 주 이용 콘텐츠는 유아동의 경우 게임(89%), 영화·TV·동영상(71.4%) 순으로 나타났으며,청소년은메신저(98.8%), 게임(97.8%), 성인·60대는 메신저, 뉴스 검색 순으로 조사되었다.

    과의존 위험군 3대 요인 중 유아동은 현저성, 청소년·성인 및 60대는 조절실패가 가장 두드러진 특징으로 나타났다.

    우리사회의 스마트폰 과의존 심각성에대한 인식 조사에서는 65% 이상이 ‘심각하다’라고 응답하였으며, 과의존 해소를 위한개인적 노력으로는 ‘대체 여가활동의 활용’, ‘교육 및 상담’ 등의 순으로, 정책적으로는 ‘예방교육 및 상담기관의 확대’, ‘교육프로그램 이용확대’ 순으로 나타났다.

    과의존 예방·해소를 위한 상담서비스 및 예방교육에 대해 경험자의 50% 이상이 ‘도움 되었다’라고 응답하였다.

    과기정통부 송정수 정보보호정책관은 “스마트폰 과의존 문제 해결에 효과가 높은 교육 프로그램 개발 및 민·관 협력을 확대하고 있다”면서 “스마트폰 바른 사용 실천을 위한 이용자 한 사람 한 사람의 능동적인 실천노력이 더욱 요구된다”고 밝혔다.
     
    이번 스마트폰 과의존 실태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과기정통부는 과의존 위험군 해소를 위해 관계 부처 협력으로 연령대별 맞춤형 프로그램 및 국민인식제고를 위한 홍보를 강화하고 특히 과의존위험군이 큰 폭으로 증가한 영유아 중심의 다각적인 방안을 발굴·추진할 계획이다.
     

    김은정 기자  connecting90@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