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세계
    중국 방문한 김정은, 시진핑에 비핵화의지 밝혀
    사진= 중국 CCTV 캡쳐 화면

    [시사뉴스피플=김은정기자] 중국과 북한은 28일 오전 동시에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중국 방문을 공식 확인했다. 이번 김위원장의 방중에는 부인 리설주도 동행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초청으로 김정은 북한 노동당위원장이 중국을 비공식 방문 시진핑 국가주석과 회담했다고 중국 관영통신 신화통신이 28일 보도했다.

    신화통신에 따르면, 김위원장은 시주석과 회담자리에서 "김일성주석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유훈에 비춰 한반도 비핵화 실현에 힘을 다하겠다는 우리의 입장에는 변함이 없다”며 비핵화에 응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이어 “한국과 미국이 우리의 노력에 성실하게 응하고 평화롭고 안정된 분위기를 만들면 한반도의 비핵화문제는 해결할 수 있다”고 피력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이 자리에서 “우리는 북중 전통우의를 지속적으로 전승해 나가야 한다”고 여러번 강조하고 북한의 긴장완화를 위한 노력을 평가하고 “중국은 계속 건설적인 역할 함께 긴장완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청와대는 북한과 중국의 공식 발표 직전,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알림 메시지를 통해 출입기자들에게 “중국 정부가 곧 김 위원장의 방중 사실을 발표한다고 우리 정부에 사전 통지해왔다”고 전했다.

     

    김은정 기자  connecting90@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