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IT/과학 테크
삼성,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탑재 ‘갤럭시 A6’·‘갤럭시 A6+’

[시사뉴스피플=김은정기자] 삼성전자가 인피니티 디스플레이(Infinity Display) 디자인의 ‘갤럭시 A6’·’갤럭시 A6+’를 공개하고 5월 초부터 글로벌 시장에서 순차적으로 출시한다.
 
각각 5.6형, 6.0형의 ‘갤럭시 A6’·’갤럭시 A6+’는 18.5대 9 화면 비율의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디자인으로, 몰입감은 극대화하고 베젤은 최소화했으며 한 손으로도 편안하게 사용할 수 있는 최적의 그립감을 제공한다.
 
특히 이어폰이나 헤드폰을 사용하면 3차원 입체 음향 기술인 ‘돌비 애트모스(Dolby Atmos)’를 지원해 시원한 대화면과 함께 차원이 다른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한다.
 
‘갤럭시 A6’·’갤럭시 A6+’는 F1.9 렌즈에 각각 1600만·2400만 화소의 전면 카메라를 탑재하고, 디스플레이 빛을 광원으로 사용하고 3단계로 밝기 조절이 가능한 ‘셀피 플래시’를 지원해 언제 어디서나 고화질의 셀피 촬영이 가능하다.
 
‘갤럭시 A6+’는 후면에 듀얼 카메라를 탑재해 인물 사진 촬영의 재미를 극대화시켰다. 사용자는 직접 보면서 배경을 부드럽고 흐릿하게 처리하는 보케(Bokeh) 효과를 조정할 수 있으며 빛 망울의 모양도 하트, 별 등 다양한 형태로 변경할 수 있다.
 
‘갤럭시 A6’·’갤럭시 A6+’는 갤럭시 프리미엄 스마트폰에서 제공하는 기능과 서비스를 지원해 사용 편의성을 높였다.
 
‘얼굴 인식’으로 스마트폰 잠금을 해제할 수 있을 뿐 아니라 텍스트(번역 및 환율), 음식, 메이크업 등 모드를 선택한 후 피사체에 카메라를 갖다 대면 실시간으로 사용자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는 ‘빅스비’, 동시에 자주 사용하는 2개의 애플리케이션을 한번에 실행할 수 있는 ‘앱 페어(App Pair)’, 데이터·이미지를 백업할 수 있는 ‘삼성 클라우드’를 제공한다.
 
‘갤럭시 A6’·’갤럭시 A6+’는 블루·블랙·라벤더·골드 등 총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출시되는 모델과 색상은 지역별로 상이하다.

김은정 기자  connecting90@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