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동영상
    여백
    HOME 사회
    고용진 의원, "동북선 도시철도, 노원구에 새 활력소 될 것"

     

    (사진제공=고용진 의원실)

    [시사뉴스피플=박용준 기자]왕십리역-제기동역-고려대역-미아사거리역-월계역-하계역-상계역까지 총 연장 13.4km인 동북선 도시철도 건설이 가시화 됐다.

    박원순 서울시장과 오승록 노원구청장, 더불어민주당 고용진 국회의원이 지난 5일 서울시청 대회의실에서 현대엔지니어링, 현대로템, 두산건설, 금호산업, 갑을건설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동북선 도시철도 건설을 위한 실시협약을 체결했다.

    동북선 도시철도 건설은 2019년 말 착공해 2024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서울시는 동북선도시철도사업 추진을 위해 2016년 1월부터 협상에 돌입, 2017년 7월 최종협상을 완료한 바 있다. 이후 서울시 재정계획심의 등 내부심사, 기획재정부 민간투자사업심의회위원회 심의 등 관련 절차를 마무리지고 실시협약에 이르렀다. 이번 실시협약 체결로 서울시는 연내 실시설계에 착수하고, 착공을 위한 각종절차를 추진할 예정이다.

    동북선도시철도를 이용하는 시민들은 지하철 1호선(제기동역), 4호선(상계역, 미아사거리역), 6호선(고려대역), 7호선(하계역), 경원선(월계역), 2.5선, 경의.중앙선, 분당선(왕십리역) 등 9개 노선(7개 정거장)으로 환승할 수 있다.

    고용진 국회의원은 “노원구 주민들께 약속했던 동북선도시철도 사업이 지난 해 협상 완료에 이어 두 번째 매듭을 짓게 됐다”면서 “교통편의시설이 부족했던 노원구 월계동 지역에 동북선이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용준 기자  jun01539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Pic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