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생활/문화 자동차
현대자동차, 더 뉴 아반떼 스포츠 출시
사진=현대자동차

[시사뉴스피플=김은정기자] 현대자동차가 9월 출시한 ‘더 뉴 아반떼’에 1.6 터보 엔진을 장착한 ‘더 뉴 아반떼 스포츠’를 선보인다. 현대차는 역동적인 디자인과 강력한 주행성능, 다양한 첨단 주행지원 시스템 및 편의사양 등을 갖춘 더 뉴 아반떼 스포츠를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더 뉴 아반떼 스포츠는 △스포티한 감성의 스포츠 모델 전용 디자인 △길어진 전장과 낮아진 전고로 날렵해진 이미지 △강력한 동력성능 △고객들이 선호하는 다양한 안전 및 편의사양 △스포츠 모델 전용 커스터마이징 제품 추가 등으로 상품 경쟁력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더 뉴 아반떼 스포츠의 디자인은 기본 모델인 더 뉴 아반떼보다 한층 역동적인 주행 감성을 제공한다.

외관은 △다크 컬러의 스포츠 전용 라디에이터 그릴 △LED 헤드램프 및 리어램프(다크렌즈) △싱글 트윈 머플러 팁 △스포츠 전용 18인치 알로이 휠 등으로 스포티한 모습을 갖췄다.

실내는 스포츠 버켓 시트, 스포츠 전용 슈퍼비전 클러스터, D컷 스티어링 휠, 패들쉬프트 등으로 파워풀한 이미지를 선사한다.

특히 전 모델인 아반떼(AD) 스포츠보다 50mm 길어진 전장과 기본 모델인 ‘더 뉴 아반떼’ 보다 5mm 낮아진 전고는 더 뉴 아반떼 스포츠의 날렵한 이미지를 한층 강화했다.

외장컬러의 경우 △폴라 화이트 △스파클링 메탈 △아이언 그레이 △팬텀 블랙 △인텐스 블루 △파이어리 레드 △골든 플래시 등 7개 색상으로 운영되며 골든 플래시의 경우 더 뉴 아반떼 기본 모델에서는 선택할 수 없는 더 뉴 아반떼 스포츠만의 특별한 색상이다.

가솔린 1.6 터보 엔진을 장착한 더 뉴 아반떼 스포츠는 최고출력 204마력(ps), 최대토크 27.0kgf·m, 복합연비 12.0km/ℓ(7DCT 기준)의 파워풀한 동력성능을 갖췄다.

현대차는 고객 선호도를 고려해 더 뉴 아반떼 스포츠에 △차로이탈방지보조(LKA) △후방교차충돌경고(RCCW) △운전자 주의 경고(DAW) △공기청정모드 등 다양한 첨단 주행지원 시스템과 편의사양을 새롭게 장착했다.

이어 자사 커스터마이징 브랜드인 ‘튜익스(TUIX)’에 △엔진 성능 패키지 △엔진 드레스업 패키지 △제동 패키지 △다이내믹 패키지 △다이내믹 플러스 패키지 △튜익스 휠 등 다양한 스포츠 전용 제품들을 추가해 차량의 개성과 상품성을 동시에 높였다.

더 뉴 아반떼 스포츠의 가격은 △MT 트림이 1964만원 △7DCT 트림이 2217만원 △프리미엄 트림이 2365만원이다.

한편 현대차는 게임 전문 회사인 카카오게임즈와 파트너십을 맺고 신작 캐주얼 모바일 레이싱 게임 ‘프렌즈레이싱’에 1일부터 더 뉴 아반떼 카트를 투입했으며 향후 더 뉴 아반떼 스포츠 카트 등 다양한 차량들을 등장시킬 계획이다.

이어 현대차 홈페이지와 전시장에서 진행되는 이벤트에 참여하는 고객 전원에게 더 뉴 아반떼 카트 무료 이용쿠폰을 제공하고 전시장 이벤트 참여 고객의 경우 추첨을 통해 카카오 캐릭터(라이언) 인형을 증정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현대차는 이달 중순부터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과 서울에서 △프렌즈레이싱 캐릭터 포토존 △게임 체험공간 △프렌즈레이싱 테마시승 △다양한 이벤트 등으로 구성된 ‘프렌즈레이싱 존’을 운영한다.

박용준 기자  jun01539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