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IT/과학 테크
'아이폰7', 무선 오디오 기술 새 시대 열까?야심차게 내놓은 무선 이어폰 '에어팟' 소비자 반응 주목
   
(애플 신제품 공개행사 캡처) 

[시사뉴스피플=백지은 기자] 애플이 신제품 아이폰7을 전격공개했다.

현지시간 7일 공개된 ‘아이폰7’ 시리즈의 달라진 점 중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단연 무선이어폰 ‘에어팟’(Airpod)이다.

이번 신제품 공개를 통해 애플은 헤드폰잭을 없애고 무선을 오디오 커넥트 기술로 대체하겠다는 포부를 보였다. 양쪽 귀에 하나씩 걸어 사용하는 ‘에어팟’은 블루투스와 유사하지만 전력소모가 더 적은 자체 개발 ‘W1’ 무선칩과 관련된 기술을 이용해 만들어졌다. 블루투스처럼 아이폰과 애플워치에 자동으로 연결돼 편리하다.

팀 쿡 애플 최고영경자는 “에어팟이 오디오의 새로운 시대를 열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신제품 공개행사에서 애플측은 지속적으로 새 에어팟을 나눠주며 참석자들이 다른이들이 사용한 이어폰을 재사용하지 않도록 배려해 눈길을 끌었다.

그 밖에도 기존의 실버, 골드. 로즈골드, 블랙(무광 검정)에 추가된 제트블랙(유광 검정) 색상에 대해 “가장 눈에 띄고 멋진 디자인”이라는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백지은 기자  jinnypoooh@hotmail.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