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서울대 여자화장실에서 여성 연구원 성폭행하려던 60대 붙잡혀

[시사뉴스피플=백지은 기자] 서울대학교 여자화장실에 몰래 들어가 여성 연구원을 성폭행하려던 60대 남성이 붙잡혔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A씨(60)를 강간미수 혐의로 입건할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1일 오후 5시께 서울대 자연과학대 연구동 여자화장실에 숨어 있다가 여성 연구원 B씨가 혼자 화장실에 들어서자 가지고 있던 커터칼을 꺼내 위협하며 성폭행하려 했다.

하지만 B씨가 화장실에 설치된 위험 알람벨을 울렸고 달아나려던 A씨는 주변에 있던 동료 연구원들에게 붙잡혀 경찰에 넘겨졌다.

A씨는 경찰에 “소변이 너무 급해 들어왔고 내 조카가 서울대에 다닌다”는 말만 반복하며 성폭행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A씨가 범행 2~3시간 전부터 화장실에 숨어 있었으며 화장실 내 위험 알람벨 덮개가 훼손된 것으로 미루어 볼 때 계획적으로 범죄를 시도한 정황이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구체적 범행 동기와 범죄의 계획성 여부를 조사해 입건할 예정이다.  

백지은 기자  jinnypoooh@hotmail.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피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